금리 인상·지수 하락에도 빚투 최대…개인 투심 “살아있네”



최근 한 달 간 증시가 박스권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데도 개인투자자들의 빚투는 사그러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. 기준 금리 인상 등 대외 변수 악재 속에서도 레버리지 투자가 이어지고 있는 셈이다. 증시 대기 자금 성격의 예탁금이 60조원 후반대를 유지하고 있는데다 …
기사 더보기


최신디비 팝니다

맘카페디비 팝니다

실시간디비 팝니다

디비판매 사이트

디비


추천 기사 글